[대입 학생부종합전형 논란 (상)공정성 시비]교사 의지 따라 기록 달라져 > 입시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온라인 상담 신청
자주 묻는 질문 1:1 문의
입시뉴스

[대입 학생부종합전형 논란 (상)공정성 시비]교사 의지 따라 기록 달라져

페이지 정보

게재일2017-08-01 댓글0건
자료출처 강원일보

본문

8월 중순까지 각 고교 교사들은 대입을 앞둔 고3 학생 개인별 1학기 활동사항을 학교생활기록부(이하 학생부)에 기록한다. 하지만 일부 학교에서는 학생부 기록을 놓고 교사들의 주관적 판단이 개입된다는 이유로 평가 기준에 대한 논란이 일고 있다. 특히 올해 대학 신입생 4명 중 1명이 학생부종합전형으로 선발되면서 학생부의 중요성은 더욱 커졌다. 공교육 정상화를 위해 도입된 학생부종합전형 확대에 따른 논란을 두 차례에 걸쳐 살펴본다.

없는 동아리활동 기록 요구
잘 써주는 교사 선호 현상도
주관 배제 정책적 노력 필요


도내 모 고교 영어교사 A씨는 올해 1학기가 시작되자 학생부 작성과 관련, 학생들에게 수업시간에 발표하거나 토론 자료로 활용한 구체적인 사례와 이를 위해 자신이 어떤 노력을 했는지를 직접 작성해 오면 교사가 판단해서 반영하겠다고 공지했다.

A 교사는 “사전에 공지하지 않으면 학생들의 무리한 요구가 많아져 갈등이 생기기도 한다”고 말했다.

또 모 고교에서는 학생들이 실제로 활동하지 않은 동아리를 만들고 구체적인 활동 내용을 적어 와 교사에게 기록해 줄 것을 요구했다.

해당 교사는 “다른 학생들과의 형평성 문제로 거부했지만 대학 진학을 위해 꼭 필요하다는 학생들의 요구를 단칼에 거절하기는 쉽지 않았다”고 했다.


이처럼 학생부 기록 마감일을 앞두고 도내 일부 고교에서 교사와 학생 간 `눈치 싸움'이 벌어지고 있다.

일부 학생·학부모는 기록담당 교사의 의지에 따라 특정 학생의 학생부 기록이 달라질 수 있다며 공정성과 투명성에 의문을 제기하기도 한다.

도내 한 진학담당 교사는 “학생 개인의 특징을 드러낼 수 있는 `스토리'를 만들어 구체적으로 작성해야 한다”며 “학생부를 잘 써주는 교사를 선호하는 현상까지 생기기도 한다”고 말했다.

이 같은 우려에 대해 대다수 교사는 객관적이고 공정하게 학생부가 기록되고 있다는 입장이다. 과거에 비해 학생부 기재 방식이 구체적인 근거를 기준으로 작성돼야 해 주관적인 감정이 개입되기는 어렵다는 것이다.

지창욱 도교육청 대입지원전략팀장은 “교사들의 주관적인 의견을 배제시킬 수 있도록 학생부 기록 방식을 지표화하는 등의 정책적인 노력도 필요하다”고 말했다.
 

댓글 0개 (로그인 후 글을 남겨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

Total 206건 6 페이지
입시뉴스 목록
번호 제목 자료출처 게재일
131 19개 국공립대 입학금 내년 폐지 인기글 서울신문 2017-08-03
130 브레이크 걸린 '수능 절대평가' 인기글 조선일보 2017-08-04
129 서울대, 2018학년도 대입 전형료 15.5%↓…14만원 내려 인기글 이데일리 2017-08-04
128 '서남대 폐쇄' 가닥…교육부, 삼육대·시립대 인수계획서 반려 확정 인기글 머니투데이 2017-08-01
열람중 [대입 학생부종합전형 논란 (상)공정성 시비]교사 의지 따라 기록 달라져 인기글 강원일보 2017-08-01
126 대학이 알려주는 2018 자소서 '핵심단서' 인재상 인기글 베리타스알파 2017-07-18
125 “대입 자연계 논술·구술, 절반이 고교과정 벗어나” 경향신문 2017-07-25
124 학종 준비하는 수험생이라면… “여름방학 기회로 삼아라” 인기글 조선에듀 2017-07-23
123 지역거점국립대 뭉쳐 '통합 네트워크' 구축 나선다 인기글 조선일보 2017-07-24
122 '학종' 공정성 위해 '고교 소개자료' 형식 통일 인기글 아시아경제 2017-07-24
121 전문대들 올해 수시로 86.4% 선발… 농협대는 정시로만 선발 인기글 세계일보 2017-07-24
120 올 수시 학종 선발 최대 … 고려·서강·경희대 70% 안팎 인기글 중앙일보 2017-07-20
119 수능 개편 앞두고 교사들 꼽는 공공의 적 'EBS 연계' 인기글 중앙일보 2017-07-20
118 현 고1 대학 갈 때 논술 폐지 않는다 인기글 한국경제 2017-07-20
117 '19년부터 '공영형 사립대' 단계적 추진…거점국립대 집중 육성 인기글 머니투데이 2017-07-1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처리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
서울시 강남구 대치동 942 해성1빌딩 4층 |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37 IT캐슬2차 503호
한샘입시교육컨설팅 | 사업자등록번호 : 113-22-03794 | 대표 : 장준영 | TEL : 02-336-2585
Copyright © www.hsconsult.co.kr All rights reserved.
한샘입시교육컨설팅
에듀하이토탈클래스
매주 10명 무료 이벤트
카카오톡 상담하기
상단으로